입대하면 5만 달러 보너스


홈 > 로컬뉴스 > 로컬뉴스
로컬뉴스

입대하면 5만 달러 보너스

웹마스터


육군, 신병 모집 차질 빚자 유인책



육군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신병 모집에 차질이 빚어지자 상당액의 입대 보너스를 유인책으로 내걸었다. 육군은 6년 동안 군 복무를 약속하는 신병에게 최대 5만 달러 보너스를 지급하기로 했다고 13일 AP 통신 등이 보도했다.


코로나 팬데믹 사태가 2년 동안 계속되면서 노동력 부족 현상이 심각해졌고 이 여파로 신병 충원이 힘들어지자 군이 보너스 인상안을 마련한 것이다. 육군은 그동안 신병에게 '사인온 보너스'로 최대 4만 달러를 줬으나 1만 달러를 더 인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사인온 보너스는 민간 기업과 마찬가지로 군이 유능한 젊은이의 입대를 독려하기 위해 신병에게 주는 일종의 일회성 인센티브다.


입대 보너스는 병과에 따라 다르며 미사일 방어, 특수전, 신호 정보, 전장 화력 통제 임무 등을 맡는 신병에게 최대 액수의 인센티브가 책정된다.


작년 9월 30일 회계연도 기준 육군은 신병 약 1만6500명에게 평균 1만4000달러 이상의 입대 보너스를 지급했다.

0 Comments
G-9N9BD48B9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