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 장소현씨 '철조망 바이러스' 출간


홈 > 로컬뉴스 > 로컬뉴스
로컬뉴스

작가 장소현씨 '철조망 바이러스' 출간

웹마스터


34편의 짧은 이야기 모음

"글쟁이 50년 자축의 의미"



시인이며 극작가인 장소현씨가 짧은 이야기 모음집 『철조망 바이러스』(해누리출판사)를 최근 출간했다.


희곡을 발표하며 극작가로 세상의 인정을 받기 시작한지 50년을 자축하는 뜻으로 펴냈다. 총 34편의 짧은 이야기가 네 개의 마당으로 나뉘어 수록되어 있다. 우리네 인생살이, 이민생활의 애환, 청춘시절의 추억, 죽음에 대한 생각 등 다양한 소재를 형식에 묶이지 않고 자유롭게 쓴 글들이다. 글 사이사이에 사진작가 김인경씨의 나무 사진을 함께 실었다.


“딱히 내세워 자랑할 만한 책도 없고, 이렇다 할 화제작도 못 낸 허름한 ‘생계형 글쟁이’였지만, 그래도 지금까지 50년간 쉬지 않고 꾸준히 글을 쓰고 발표할 수 있었던 것을 감사하고 행복하게 생각한다. 그래도 명색이 50주년인데 그냥 넘기기는 못내 섭섭하여, 주섬주섬 펴낸 것이 이 작은 책이다. 앞으로도 힘자라는 데까지 부지런히 쓰겠다는 다짐한다.”


장소현씨는 서울대학교 미술대학과 일본 와세다대학교 대학원 문학부를 졸업했다. 극작가, 시인, 언론인, 미술평론가 등으로 활동하는 자칭 ‘문화잡화상’이다. 그동안 시집, 희곡집, 칼럼집, 소설집, 콩트집, 미술책 등 26권의 저서를 펴냈다. 50편의 희곡을 미국과 한국에서 발표, 공연했다. 고원문학상과 미주가톨릭문학상을 수상했다. 책값은 배송료 포함 25달러


문의 sochangusa@gmail.com

0 Comments
G-9N9BD48B9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