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러와 협상 통해 더 좋은 조건 제시하라"


홈 > 로컬뉴스 > 로컬뉴스
로컬뉴스

"셀러와 협상 통해 더 좋은 조건 제시하라"

웹마스터

판매 진행중인 집 손에 넣기위한 전략


애타게 내집 마련을 원하는 사람이 마음에 쏙 드는 집을 찾았는데 집 앞에 ‘판매 진행중(sale pending)’ 사인이 나붙었으면 어떻게 해야 할까. 어떤 전략을 세우고, 어떻게 접근하느냐에 따라 판매 진행중인 집이 ‘내 것’이 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어떻게 하면 판매 진행중인 괜찮은 집을 나의 드림홈으로 만들 수 있는지 알아본다.


◇판매 진행중인 집은 어떤 집?

판매 진행중인 집은 홈오너가 바이어의 오퍼를 수락했지만 아직 딜이 클로징되지 않은 집을 말한다. 하지만 모든 절차가 완전히 끝난 게 아니다. 홈인스펙션을 통해 심각한 문제점이 드러나거나, 바이어가 모기지 융자를 확보하지 못할 경우 계약은 ‘없던 일’이 될 수 있다.


◇빨리 관심을 표명하라

판매 진행중 사인이 나붙은 집이라 하더라도 리스팅 에이전트가 관심있는 바이어들에게 집을 계속 보여줄 수 있다. 더 좋은 조건의 오퍼를 받으려는 셀러 측 전략으로 해석하면 된다. 에이전트에게 판매 진행중인 집을 진정으로 사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한다. 


리스팅 에이전트에게도 연락을 취해 어떤 조건의 오퍼가 들어왔고, 특별한 문제는 없는지 알아본다. 특히 클로징 마감일이 지났는데도 모든 절차가 종료되지 않은 경우 바이어는 최대한 빨리 움직여야 한다.


◇셀러와 협상을 시작하라

꼭 처음 오퍼를 제출한 바이어보다 더 많은 금액을 써내야 하는 것은 아니지만 그렇게 할 경우 셀러의 마음을 움직일 가능성은 높아진다. 셀러를 만족시킬만한 컨틴전시, 융통성 있는 무브인 날짜, 클로징비용 지불 등의 조건 제시를 고려해본다. 항상 협상에 응하겠다는 자세를 보이는 것이 중요하다.


◇퍼스널 터치를 추가한다

판매 진행중인 집이 드림홈이라는 확신이 서면 홈오너에게 확실하게 밝히도록 한다. 왜 그 집을 원하는지 편지를 써서 셀러에게 건네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이런 전략이 집을 손에 넣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다. 


구성훈 기자

0 Comments
G-9N9BD48B9T